메뉴

NOTICE

WK 뉴스레터 구독신청 바로가기
개인정보 수집·이용
"(주)코엑스 창원사무소"는 개인정보보호법 등 관련 법령상의 개인정보 보호 규정을 준수하며 참관객의 개인정보 보호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주)코엑스 창원사무소"는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및 같은 법 제22조에 근거하여, 다음과 같이 WELDING KOREA 2020 전시회 뉴스레터 제공을 위하여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하는데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1. 개인정보의 수집목적 및 이용
가. (주)코엑스 창원사무소는 다음과 같은 목적으로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1) 전시회 뉴스레터 발송
2) 기타 서비스 및 정보의 안내
나. (주)코엑스 창원사무소는 관련법령에 의한 경우, 이용자의 사전 동의를 얻은 경우를 제외하고는 수집한 개인정보를 상기목적 이외의 용도로 이용하지 않을 것이며, 이용범위를 초과하여 사용하고자 할 경우에는 이용자의 사전동의를 받을 것입니다.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주)코엑스 창원사무소는 이용자에게 전시회와 관련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개인정보를 홈페이지를 통하여 수집하고 있습니다. 서비스제공을 위한 필수항목 이외에는 이용자가 선택적으로 자유롭게 기재할 수 있습니다. 또한 회사는 이용자의 사전 동의 없이 개인정보를 공개하지 않습니다.
1) 필수항목 : 이메일 주소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가. 상기 수집된 개인정보는 이용자가 서비스를 제공받는 동안 (주)코엑스 창원사무소가 보유합니다.
나. 이용자가 제공하는 개인정보는 하기의 경우 삭제 및 파기합니다.
1) 이용자가 서비스를 더 이상 원하지 않거나 자격을 상실한 경우
2) 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경우
다. 다음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5년간 보존 후 삭제하거나 다른 이용자의 개인정보와 분리하여 별도로 저장 관리 합니다.
1) 이용자가 홈페이지 및 전시회 관련 서비스를 연속해서 5년간 이용하지 않을 경우
2) 개인정보가 갱신되지 않는 등의 이유로 이용자와 5년간 연락이 되지 않을 경우

4. 개인정보의 파기절차 및 방법
본사는 개인정보 보유기관의 경고, 처리목적 달성 등 개인정보가 불필요하게 되었을 때에는 지체 없이 해당 개인정보를 파기합니다. 정보주체로부터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관이 경과하거나 처리목적이 달성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다른 법령에 따라 개인정보를 계속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개인정보를 별도의 데이터베이스로 옮기거나 보관 장소를 달리하여 보존합니다. 개인정보 파기의 절차 및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5. 개인정보의 제3자 제공 및 공유

본인은 위와 같이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하는데 대한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습니다. 그러나 동의를 거부할 경우 [(주)코엑스 창원사무소]에서 제공하는 [WELDING KOREA 2020] 뉴스레터 서비스를 받아보실 수 없습니다.
  • 전시개요
  • 참가안내
  • 브로슈어
  • home
  • NOTICE
  • 보도자료 / 업계소식

보도자료 / 업계소식

뿌리산업 기업 9만개로 늘린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65회 작성일 20-09-14 17:26

본문

[파이낸셜뉴스] 정부가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제조산업의 기반이 되는 '뿌리산업 기술' 범위를 크게 확대한다. 플라스틱·고무·세라믹 등 소재 및 사출·프레스, 3D프린팅, 로봇 등을 뿌리기술로 포함한다. 이렇게 되면 뿌리산업은 9만개로 3배가량 늘어난다. 이를 규정한 뿌리산업진흥법도 제정 10년 만에 전면 개편한다.

2일 산업통상자원부는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뿌리4.0 경쟁력강화 마스터플랜'을 발표했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4차 산업혁명, 세계적 공급망 재편 등 급변하고 있는 산업환경 변화를 반영해 새로운 뿌리산업 지원체계를 마련한 것이다. 노동집약적, 저부가형 산업구조에서 탈피해 미래형 구조로 전환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성 장관은 "뿌리기술의 경쟁력 강화는 우리의 소재·부품·장비 대응 역량 확대로 이어진다. 독일 등 선진국처럼 뿌리산업을 고부가가치 산업군으로 만들어 지속 성장하는 산업으로 만들어 나가는 것이 목표"라고 강조했다.

정부는 지난 10년간 뿌리기술 전문기업 지정(1076개), 특화단지 지정제도(33개), 지역뿌리센터 설치(10개) 등 뿌리산업에 4736억원 재정을 투입했다. 그러나 기업들이 영세해 기술혁신 역량이 부족하고 매출 변동폭도 크다. 노동집약적 저부가가치 구조로 성장이 정체되고 있다.

뿌리기업은 현재 약 3만여개다. 생산액의 70%가 자동차·기계 등 주력산업에 의존하고 있다.

이번 대책의 골자는 뿌리기술 범위 확대다. 기존 금속소재 중심의 주조, 금형, 소성가공, 용접, 열처리, 표면처리 등 6대 공정기술에서 벗어난다는 것이다.

소재 범위는 플라스틱, 고무, 세라믹, 탄소, 펄프 등 6개로 늘리고, 뿌리기술은 사출·프레스, 3D 프린팅, 정밀가공, 엔지니어링 설계, 로봇, 센서 등 14개로 확대한다.

뿌리산업 기업들도 현재 3만개에서 9만개로 3배가량 늘어난다.

정부는 코로나19로 특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뿌리기업 지원을 확대한다.

현재 1000억원 규모의 신성장기반자금 뿌리기업 대출을 확대한다. 자동차 상생특별보증 프로그램(4200억원), 철강 상생협력펀드(1000억원) 등 업종별 상생기금중 일부를 활용, 뿌리기업에 지원키로 했다.

산학협력 연구개발(R&D) 지원 사업(2020년 226억원)도 신설한다. 뿌리기업의 현장애로 공정기술을 인근 대학 소부장 기술지원단이 해소해주는 방안이다.

뿌리산업에서 많이 일하는 외국인 인력 규제를 완화한다. 외국인 노동자의 장기체류를 위해 비전문비자(E-9)에서 숙련기능인력 비자(E-7-4)로 전환에 필요한 고용추천서 발급요건을 완화한다. 뿌리기업 외국인 종사자를 위한 전용쿼터(50명)를 신설한다.

뿌리산업 진흥법은 '차세대 뿌리산업진흥법'으로 올해 중 전면 개정한다.



특히 핵심 노하우를 가진 인력 공급 및 청년인력 유입을 확대하기 뿌리산업의 '청년내일채움공제' 가입을 우대한다. 뿌리 스마트 융합 전문대학원을 3개에서 4개로 확대하고 폴리텍 뿌리전문 학위과정 및 비학위과정 등을 운영키로 했다.

경남 밀양의 일자리산단에 오염배출 공동관리장비를 고도화해 선도형 뿌리 특화단지로 육성한다.

정상균 기자


2020-07-02 11:11
출처 : 파이낸셜뉴스

10.20(화)~10.23(금)
WELDING KOREA

무료초대권 받기
부스배치도 보기